차용증 양식 – 차용증 쓰는 방법

차용증 쓰는 방법

차용증이란 돈을 빌려줄 때 작성하는 서류입니다. 차용증의 내용은 “돈을 빌려 주었고 돈을 갚는다고 했다” 라는 내용이 포함되어야 합니다. 빌려준 돈을 대여금이라고 합니다. 차용증 양식과 차용증 쓰는 방법을 알아봅시다.

원치 않게 빌려준 돈이 순조롭게 돌아오지 않을 때 대여금 반환소송을 진행하게 되는데 그럴 때 돈을 달라고 하는 원고가 입증해야 하는 사실이 있습니다. 이것을 ”요건사실”이라고 하는데 이 요건사실에 대한 내용을 차용증에 써야합니다.

빌려준 돈을 갚으라고 청구할 때 입증해야 하는 요건사실은 어떤것이 있을까?

돈을 얼마를 빌려줬으며 그냥 준 것이 아니라 빌려 주기로 했다는 것, 즉 금전소비대차 계약을 체결했다는 것을 입증해야 합니다.

빌려 주기로 한 돈을 실제로 줬다는 것을 입증해야 하므로 현금을 주거나 차명계좌로 돈을 입금한 경우 문제가 될 수 있으니 현금을 준 경우 내 계좌에서 현금인출한 거래 내역과 상대방에게 자필로 받은 영수증을 꼭 받아 계약서에 첨부하는 것이 좋습니다.

차명 계좌로 돈을 입금한 경우 어느 계좌로 돈을 넣어 주기로 했다라는 사실을 차용증에 꼭 명시하시기 바랍니다. 계약 당일에 입금을 한다면 입금내역을 첨부해서 간인(계약서를 접어 같이 도장찍는 것)을 하는 것이 좋습니다.

차용증 양식에 상환 일자를 꼭 적어 언제까지 돈을 받기로 했는지 남겨 줍니다. 그래야 나중에 돈을 갚기로 한 날짜까지 갚지 않았다고 주장할 수 있고 돈을 달라고 할 수가 있습니다.

이자를 받는 경우 제 날짜에 이자를 주지 않을 때 법정이자보다 높은 약정이율을 적용하고 싶다면 이런 부분도 차용증 양식에 기록해야 합니다.

마지막에 차용증 쓰는 사람들이 자필로 이름을 쓰고 지장이나 도장, 인감증명서, 신분증 사본을 첨부합니다. (반드시 첨부해야되는 것은 아닙니다.)

차용증 쓰는 방법 – 예시

<예시 1>

ooo는 oo년 oo월 oo일 xxx에게 돈 oo원을 대여한다.

ooo는 00일 xxx계좌 oo은행으로 대여금을 입금한다.(현금 oo원을 지급한다)

계좌에서 현금이 인출된 내역과 xxx에게 받은 영수증을 받아 놓습니다. 

<예시 2>

차명계좌일 경우

oo년 oo월 00일 xxx가 지정하는 계좌 00명의 어느 계좌로 대여금을 입금한다.

xxx는 00일까지 대여금 전액을 변제한다.

약정 변제일까지 대여금 변제하지 않으면 그 다음날부터 다 갚는 날까지 연 oo%의 비율에 의한 금원을 지연이자로 지급한다.

원금을 돌려받지 못할까봐 쓰는 차용증은 이정도선이면 충분합니다. 조금더 구체적으로 심화해서 쓴다면,

<예시 3>

이자가 따로 붙는 경우 xxx는 원금과 함께 본 계약 대여금의 이자로 대여일로부터 원금의 연 몇 oo%의 비율로 계산한 금원을 지급한다.

이자는 대여일 다음으로부터 매월 00일에 지급하기로 한다.

이자를 안갚는 경우에 기한이익의 상실 약정을 넣는 경우도 있는데요.

이자를 o개월 연체하면 그 즉시 기한 이익 상실로 원리금을 일시지급하여야 한다.

등의 생각을 구체적으로 적으셔도 됩니다. 이럴 때는 변호사의 자문을 받는 것이 좋습니다.

공증을 꼭 받아야 하나

꼭 공증을 받아야만 효력이 있는지 궁금하실 텐데요. 공증을 받지 않아도 계약의 성립에는 지장이 없습니다. 공증을 하는 이유는 강제집행까지 할 수 있도록 하기위해 받거나 이런 계약을 했다라는 인증을 받기 위해 별도로 하는 것입니다.

차용증 양식

 

Leave a Comment